옥수수

 

하모니카 모양에

겹겹 초록껍질이 빙 몸을 감싸 있고

눈부신 흰 몸 위론

검누런 머리칼이 있는 것이

벗겨보면 안다

질서의 구축이 곧 생명임을

먹기 바쁜 눈에는

보이지 않겠지

음악이고 법률인

천지간 생물이

 

 

2015년 8월 10일에 쓰다.

 

Advertisements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w

%s에 연결하는 중